라드온 이야기

반응형

최근에 새로운 신생팀에 조인했음에도

코로나 19로 함께 일하는 분들과 회식을 미루고 있었습니다.

 

회사에서 아직도 많이 보수적으로

코로나 19에 대응하고 있는 탓에 아마 올해가

다 가도록 회식은 힘들 것 같습니다.

 

마음 맞는 선배님 1분과 후배 2명, 저까지

총 4명이서 '간단하게(?) 치킨에 맥주 한잔 하자'

하는 분위기가 만들어졌죠.

 

졸업한지는 한참이지만 아직 학교 부근에서

혼자 살고 있는 후배 집 근처에서 한잔하기로 했습니다.

 

오래간만에 배 터지게, 맛있게,

먹었던 더치킨 아주대점

소개해드릴까 합니다.

 

저는 맛집에 대한 글을 잘 쓰지는 않습니다만

그냥 맛있게 먹었던 더치킨을 짤막히라도

소개드리면 좋겠다 했습니다.

 

 

 

수원 원천주공1단지 치킨 맛집 더치킨

 

 

     

오래간만에 회포?!

 

 

작년 말에 새로운 팀이 생겼고,

팀에 조인하고 팀원분들과

식사 한번 제대로 한 적이 없었죠.

 

사내 식당에서라도 어울려 먹으면 좋겠지만,

그마저도 칸칸이 칸막이로 가려져있고

4인 이상 어울려 커피를 마신다거나

이야기할 수 있는 상황이 아니죠.

 

이대로는 올해가 다 가도록

영영 회식을 못할 것 같아,

함께 일하는 소그룹 사람끼리 간단하게

맥주 한잔 마시자고 입을 맞췄습니다.

 

함께 일하는 선배님과 후배 2명과 저,

이렇게 4명이 으쌰! 으쌰! 분위기가 됐습니다.

 

건방지게 차를 가지고 온 후배 덕분에

회사에서 멀리 떨어진 원천동까지

가게 되었습니다.

 

 

수원 원천주공1단지 더치킨

 

 

후배가 몇 번 사 먹었던 곳이라며,

저렴하고 양이 장난 아니라는

치킨 맛집이 있다고 알려주더군요.

치킨을 그다지 즐기는 편이 아니라,

어디가 되었든 맥주 한잔

시원하게 마시자며 따라갔습니다.

 

 

수원 원천주공1단지 더치킨

 

 

 

 

후배가 늘 배달시켜 먹는 곳이라며

집에서 배달시켜 먹자는 걸,

나가서 먹자며 끌고 나왔습니다.

 

뭔가 배달이 전문인 곳인지,

눈에 띄이는 곳에 위치하진 않았습니다.

 

닭 대갈(?) 모양의 치킨 로고의

더치킨이 보입니다.

더치킨 아주대점이라고 쓰여있는 걸로 미뤄보아

프랜차이즈 치킨집인가 봅니다.

 

 

더치킨 아주대점 메뉴

 

 

더치킨 아주대점 메뉴판1

 

 

뭐 먹지... 메뉴판을 살펴보다...

'먼 걸음 해준 선배들에게 맛있는 걸,

대접해야 하는 네가 골라야지' 하며 메뉴판을 양보해줍니다.ㅋ

가격대를 보니 치킨 후라이 팬에 올린

크리스피 치킨이나 한 두어 마리 살 줄 알았습니다.

 

 

더치킨 아주대점 메뉴판2

 

 

헛, 이 녀석이 장난이었는데...

먼 걸음 해줘 고맙다며... 지능형 안티짓하면서

치뽀끼를 주문합니다.

분식집도 아닌 것이 만두와 김말이도 파는데,

이것도 함께 시켰습니다.

 

 

치킨떡볶이 냠냠

 

 

좀 이른 시간이라 그런지

우리 테이블 밖에 없어서

크기가 이렇게나 큰지 몰랐습니다.

 

그 뭐냐....

제주도 어디 횟집에 가면

회가 큰~배에 담겨서 오는데

그런 느낌입니다. 엄청납니다.

2만 원이라고 하기에는 닭도 많아 보입니다.

튀김옷이 두껍겠지?

 

 

더치킨 치뽀끼1

 

 

배가 고팠던 건지, 맛이 기가 막힌 건지

아직 정확한 판단은 안 섭니다.

 

왜냐? 저녁을 먹지 않고 갔던 탓에

허겁지겁... 존맛탱ㅠ

 

 

치즈퐁듀

 

 

치즈 퐁듀가 보이길래

사장님께 부탁하여 하나 시켜서

한번 찍어먹어 봅니다.

후배는 맛있다고 하는데, 제입에는 패스!

 

크리스피 치킨 참 맛있었습니다.

오래간만에 치킨으로 배 채워봅니다.

 

 

더치킨 치뽀끼2

 

 

치킨을 많이 먹어서 떡볶이에는 손이 영 안 갔습니다.

아깝다 싶어서, 오뎅이라도 집어먹어야지 했다가... 위장 개방.

의외로 이게 별미였습니다.

사실 치킨집에서 분식이라니... 별로겠거니 했는데,

정말 맛있었습니다.

 

첫째로 저렴하고, 양이 배 터집니다.

저처럼 사자 3마리 키우시면

저렴하고 양 많으면 우선 60% 먹고 들어가는데

이 집은 맛도 있었습니다.

 

프랜차이즈점인 것 같았는데,

동네에 있는지 한번 찾아봐야겠습니다.

 

오늘은 함께 일하시는 분들과 즐거운 회식 시간을 보냈던

더치킨을 소개해드렸습니다.

 

감사합니다.

 

 

더 많은 콘텐츠 만나보기

반응형

이 글을 공유합시다

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Talk kakaostory naver band

본문과 관련 있는 내용으로 댓글을 남겨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.

비밀글모드

  1. BlogIcon 파아란기쁨 2021.04.07 09:14 신고

    더 치킨 우리 동네에도 있는지 찾아 봐야겠는데요.^^

  2. BlogIcon 아르쉬 2021.04.08 07:54 신고

    치킨에 떡볶이까지 너무 맛있는 음식들을 많이 먹었네요.ㅎ
    김말이도 맛나 보이고요.ㅎ

1 2 3 4 5 6 7